AD
  • 사진=JTBC'닥터의 승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입담을 뽐낸 김병세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 되고있다.

과거 JTBC '닥터의 승부'에 출연한 김병세는 MC가 외로움을 느끼는 때에 대한 질문에 "요즘 외로움이 정점을 찍고 내려가는 중이다"고 입을 열었다.

김병세는 "외로움이 내려간다 해도 다른 욕구는 유지가 된다. 특히 성욕에는 문제가 없다"며 화끈한 발언으로 좌중을 폭소케 했다.

한편 김병세는 현재 지난 6월 종영된 JTBC드라마 '맨투맨' 이후 차기작 검토중에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1/16 00:36:36 수정시간 : 2017/11/16 00:37:18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