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한-중 배우 커플인 추자현(38)-위샤오광(于曉光·36) 부부가 부모가 된다.

이들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23일 "추자현이 임신 2개월"이라고 밝혔다.

이어 "추자현의 건강 상태는 매우 양호하고, 현재 임신 초기 단계인 만큼 태아를 위해 안정을 취하며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두 배우는 지난 2012년 중국 드라마 '마랄여우적행복시광'(麻辣女友的幸福時光)을 통해 처음 만났으며, '남교기공영웅전'(南橋机工英雄傳)에서도 호흡을 맞추며 연인이 됐다.

결혼식에 앞서 올 1월 혼인신고를 마친 두 배우는 지난 7월부터 SBS TV 관찰 예능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0/23 11:53:06 수정시간 : 2017/10/23 11:53:06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