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tvN'현장토크쇼-택시'캡처
'부암동 복수자들' 명세빈의 변함없는 미모에 대한 과거 발언이 재조명 되고 있다..

지난 2월 방송된 tvN'현장토크쇼-택시'에서는 명세빈이 자신의 변함없는 외모에 대해 밝힌 바 있다.

이날 MC 이영자는 명세빈에 '무쌍 미인의 조상님이다'라며 "성형외과 의사들이 모여 연구하고 기사로 발표까지 했더라"며 명세빈의 외모에 대해 극찬했다.

이어 "얼굴에 손을 댄 적이 있느냐"며 성형여부에 대해 조심스럽게 물었다.

이에 명세빈은 "손은 안댔다. 나이가 있다보니 노력은 한다. 시술까진 아니고 관리는 했다"라고 솔직하게 말했다.

이를 들은 MC 오만석은 "요즘 그 정도도 안 하는 사람이 어딨겠냐"며 명세빈을 거들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0/13 07:28:54 수정시간 : 2017/10/13 07:28:54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