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네이버 V라이브 캡처)
뉴이스트W 멤버 강동호의 발언이 새삼 눈길을 끈다.

강동호를 비롯한 뉴이스트W는 최근 네이버 V라이브를 진행했다.

이날 방송에서 강동호는 예능과 광고 촬영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그는 “면도기, 자동차, 메가톤바 광고를 하고 싶다”고 솔직하게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 말미 강동호는 “공백기동안 좋은 일도, 힘든 일도 다 겪었다. 믿기 힘든 일들이었다. 이제 열심히 하겠다”고 밝히며 눈시울을 붉혔다.

한편 강동호가 속한 뉴이스트W는 렌, JR, 아론이 속해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0/13 00:21:26 수정시간 : 2017/10/13 00:21:26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