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인스타)
'언니는 살아있다' 설기찬 역의 이지훈이 자신의 sns에 구세준 역의 조윤우와 함께 인증샷을 찍었다.

k.leejihoon오늘도/얼마남지 않은 ?이라는 멘트와 함께 투샷을 남겼다.

조윤우는 이지훈에 어깨에 손을 올리고 v자를 그리고 있다.

한편 언니는 살아있다는 세라박이 양달희임이 온처하에 밝혀지며사필귀정의 장면이 그려졌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17 00:10:07 수정시간 : 2017/09/17 00:10:07
AD
AD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