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채수빈이 이렇게 예뻤나.

최강 배달꾼 채수빈이 패션센스를 뽐냈다.

채수빈은 긴머리를 늘어뜨린 채 화이트셔츠에 플리츠스커트 베스트를 걸친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특히 앉아있음에도 불구하고 여리여리한 핏이 눈길을 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16 10:04:47 수정시간 : 2017/09/16 10:04:47
AD
AD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