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채널 A 방송화면 캡처
아이돌 그룹 샤이니의 멤버 온유가 성추행 혐의를 받고 있어 충격을 주고 있다.

온유는 지난 12일 한 매체에 따르면 서울 강남의 클럽에서 20대 여성의 신체 일부를 2~3차례 만진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이에 대해 온유의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는 “술에 취한 상태에서 춤을 추다가 주변 사람과 의도치 않게 신체 접촉이 발생해 오해를 받아 경찰에서 조사를 받았다”라며 “상대방도 취중에 일어날 수 있는 해프닝임을 인지했고, 이에 모든 오해를 풀고 어떠한 처벌도 원하지 않는다는 고소 취하서를 제출했다”라고 밝혔다.

하지만 피해 여성은 한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서 “정확하게 여기에(특정 부위에) 닿았다. 처음에 순간적으로 그러니까 그러려니 했는데 두 번째 똑같은 느낌이 또 들었다”라고 밝히면서 오해가 아니었다고 전해 시선이 모아졌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8/14 08:32:49 수정시간 : 2017/08/14 08:32:49
AD
AD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