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가 식을 줄 모르는 일본내 인기로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 3위를 차지했다.

지난달 28일 공개한 트와이스의 일본 데뷔 베스트앨범 '#TWICE'가 지난 16일 기준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 3위에 이름을 올렸다.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톱5 중 6월 발매된 앨범은 트와이스가 유일하다. 현지에서 트와이스의 롱런인기를 여실히 입증하고 있는 지표다.

트와이스의 앨범은 발매와 함께 4일 연속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 2위를 지키다 도쿄체육관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연 2일부터 '역주행' 1위에 올라 사흘 연속 해당 차트 정상을 고수하는 기염을 토했다.

지난 5일 공개된 오리콘 주간 앨범차트에서도 2위에 올랐고 특히 2016년부터 2017년 7월 현재까지 일본에서 발매된 K팝 아티스트의 앨범 중 발매 첫 주 최다 판매량 기록 수립으로 더욱 화제가 됐었다.

트와이스는 오리콘 6월 월간 앨범차트에서도 13만 594장의 판매고로 일본 대표 기획사 쟈니스의 인기그룹 칸쟈니 에이트에 이어 2위에 오르는 등 폭발적인 인기를 보여주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7/18 16:56:38 수정시간 : 2017/07/18 17:35:58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