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방송화면 캡처)
배우 서하준이 대한민국 드라마 대표 웃긴 대사인 "암세포도 생명인데"의 주인공으로 드러나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서하준은 지난 2013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오로라 공주'에서 "암세포들도 어쨌든 생명이다. 내가 죽이려고 하면 암세포들도 느낄 거 같다"고 말해 화제를 일으킨 바 있다. 방송 직후 장면이 각종 포털사이트에서 패러디 되며 화제를 불러일으킨 것.

해당 대사는 여전히 누리꾼들 사이에서 오르내리며 웃긴 명대사의 대표적인 대사로 꼽히고 있다.

이에 대해 서하준은 지난 2014년 한 예능프로그램에서“처음 암세포 대사 대본을 받고 5분간 얼음 됐다”고 소회를 밝혔다.

한편 서하준은 현재 활동 재개를 압두고 있어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6/20 17:08:50 수정시간 : 2017/06/20 17:08: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