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아이돌 드라마 공작단' 캡처)
그룹 소나무의 멤버 디애나가 '아이돌 드라마 공작단'에서 다양한 매력을 뽐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지난 19일 방송된 '아이돌 드라마 공작단(이하 아드공)'에서는 OST '딥 블루 아이즈'를 녹음에서 반전 랩 실력을 뽐낸 디애나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마마무의 멤버 문별이 선보인 폭풍 래핑에 긴장된 모습을 보인 그는 단 두 번의 도전 만에 처음의 실수를 만회해 멤버들에게 "반전 매력이다"라는 칭찬을 받았다.

특히 디애나는 소나무에서 '로우 랩' 포지션을 담당하고 있는 멤버답게 개성 넘치는 래핑과 랩 메이킹 실력을 선보여 카리스마 래퍼의 실력을 발휘했다.

이어 셀프캠에서 디애나는 청순한 미모와 장난꾸러기 같은 모습도 드러냈다. 평소 차분하고 조용한 성격으로 알려졌던 것과 달리 근접샷도 마다하지 않은 그는 멤버들에게 장난기 섞인 말을 건네는 등 특유의 발랄함과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이처럼 디애나는 데뷔 이래 처음으로 예능 홀로서기에 나서 '초긍정 조은애', '예능 꿈나무’ 등 독보적인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끌고 있다.

한편 '아이돌 드라마 공작단'은 걸그룹 멤버 7인이 자신들의 고민과 꿈, 인생을 담아 한 편의 드라마를 직접 제작하는 국내 최초 드라마 미션 버라이어티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6/20 11:57:09 수정시간 : 2017/06/20 12:48:41
AD
AD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