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 = MBC
배우 김영광은 지난 13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미디어센터에서 열린 MBC 월화드라마 '파수꾼'(극본 김수은 연출 손형석 박승우) 기자간담회에 참석, 드라마 속 슈트핏의 비결을 밝혔다.

김영광은 드라마 속 패션에 대해 "슈트는 모두 제작이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기성복으로 나온 슈트는 모드 제 팔과 다리에 짧아서 제작하는 경우가 많다"며 "극 중 캐릭터가 되게 허세가 가득한 사람이라 그렇게 보이도록 슈트를 화려하게 입으려고 하는 편인 것 같다"고 설명했다.

한편 '파수꾼'은 매주 월, 화 밤 10시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6/20 11:41:20 수정시간 : 2017/06/20 12:48:14
AD
AD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