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방송캡처)
'백상예술대상'에서 배우 공유가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공유는 3일 방송된 53회 '백상예술대상' TV부문에서 tvN 드라마 '도깨비'(연출 이응복 극본 김은숙)로 남자 최우수연기상을 받았다.

그는 수상소감으로 "전쟁을 치르듯 현장에서 함께한 배우들께 꼭 전하고 싶은 말이 있다. 그대들과 함께여서 모든 시간이 좋았다"고 전했다.

공유의 수상 소식에 네티즌은 "앞으로도 좋은 모습 기대할게요"(ckgm****), "오빠 때문에 모든날이 좋았어요"(thf3****), "너무너무 축하드려요"(hyon****), "당신과 함께하는 모든 시간이 좋았어요"(tq37****), "축하해요 꽁님"(suye****) 등의 반응을 보였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5/04 06:50:06 수정시간 : 2017/05/04 06:50:06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