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JTBC '맨투맨' 방송화면 캡처
배우 박해진 주연의 ‘맨투맨’이 첫 방송부터 뜨거운 반응을 일으켰다.

22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1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맨투맨(극본 김원석 연출 이창민)'은 4.055%(전국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특히 이는 ‘맨투맨’ 전작이었던 ‘힘쎈여자 도봉순’이 기록했던 3.829%를 뛰어넘는 수준으로 ‘맨투맨’의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또한 박해진, 박성웅, 김민정으로 이어지는 탄탄한 배우라인은 작품에 대한 완성도를 높였다는 평이다.

한편 ‘맨투맨’은톱스타의 경호원이 되는 다재다능하고 미스터리한 남자에게 벌어지는 일을 그린 드라마로 밤 11시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2 07:51:28 수정시간 : 2017/04/22 07:52:11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