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매드클라운이 4번째 미니앨범 '사랑은 지옥에서 온 개'를 발매한다.

매드클라운의 4번째 미니앨범 타이틀 곡 ‘사랑은 지옥에서 온 개’는 미국의 유명 시인이자 소설가인 찰스 부코스키의 동명 작품에서 모티브를 얻었다. 제목에서도 유추할 수 있듯 사랑의 여러 가지 얼굴들을 매드클라운 특유의 화법으로 풀어냈다.

매드클라운은 이번 미니앨범을 통해 대중적인 터치를 적극적으로 받아들이면서도, 자신만의 스토리텔링 스타일은 하나도 흐트러지지 않는 영민한 모습을 보이며 여전히 그가 '뜨겁다' 는 사실을 입증할 것으로 보인다.

4번째 EP의 제목과 동일한 타이틀 넘버 '사랑은 지옥에서 온 개' 는 대중성과 매드클라운의 아이덴티티가 함께 녹아있다. '그루비룸' 의 세련된 편곡은 편안하지만 느낌 있게 다가가는 색깔을 만들어 냈고, 여기에 사랑을 '개' 에 비유하며 물리지 않게 개처럼 사랑을 묶어놓으라는 다소 충격적인 가사가 더해지며 특유의 화법도 유지됐다.

또한 피쳐링으로 참여한 수란의 특별한 보컬색은 음악의 분위기를 더욱 짙게 만들고, 충격적으로 다가갈 수도 있는 내용의 가사를 담담하지만 강하게 표현하는 매드클라운의 화법이 돋보인다.

기존 매드클라운 음악과는 다른 스타일을 보이는 'Roses' 와 그간 발매되어 대중들의 지지를 받은 '거짓말(feat.이해리)', '우리집을 못 찾겠군요(feat. 볼빨간사춘기)' 가 함께 실렸다. 또 쇼미더머니 5를 통해 먼저공개 되었던 '나쁜피' 가 새로운 스타일로 재해석되어 4번째 미니앨범에 포함돼 신선함을 더했다.

한편 매드클라운은 '사랑은 지옥에서 온 개'의 활발한 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3/16 08:54:56 수정시간 : 2017/03/16 08:54: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