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배우 겸 가수 임창정(44)이 18세 연하의 요가 강사(26)와 화촉을 밝혔다.

임창정은 지난해 9월 교제 사실이 공개된 여자친구와 6일 오후 6시30분 서울 강남구 역삼동 라움에서 결혼식을 했다.

두 사람은 2015년 5월 한 모임에서 만나 교제했으며 임창정은 함께 찍은 사진을 13집 타이틀곡 '내가 저지른 사랑' 뮤직비디오에 담아 화제가 됐다. 신부는 현재 임신 중으로 5월 중순께 출산한다.

이날 결혼식에는 오지호와 변정수, DJ.DOC를 비롯해 같은 소속사 그룹 유키스와 라붐 등이 참석했다.

축가는 두산베어스 유희관 선수와 가수 케이윌, 휘성이 맡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1/06 18:53:32 수정시간 : 2017/01/06 18:53:32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