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채원. 사진=방송 캡쳐
'문채원'

배우 문채원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배우 이승기에게 애교를 부리는 모습이 재조명됐다.

이승기는 과거 SBS '런닝맨'에 문채원과 함께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승기는 몬스터를 잡을 수 있는 백신을 찾는 미션을 수행했다.

당시 이승기는 백신 팔찌를 찾았고 이를 알게 된 문채원은 이승기의 팔찌를 빼앗으려고 했다.

문채원이 팔찌를 뺏어가자 이승기는 문채원에게 팔찌를 돌려달라고 요구해 눈길을 끌었다. 이승기는 문채원과 팔찌를 쟁탈하기 위해 옥신각신하는 모습을 보였고 문채원은 "야 줘봐"라면서 이승기에게 애교를 부려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승기는 문채원의 치명적인 애교에 자신도 모르게 입가에 미소를 지어 보이며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5/09/21 09:28:17 수정시간 : 2015/09/21 09:48:23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