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빛나거나 미치거나 오연서 화보. 사진= 싱글즈
'오연서'

배우 오연서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홍콩 여행 사진을 올려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오연서의 과거 화보가 새삼 화제다.

MBC 월화특별기획 드라마 '빛나거나 미치거나'에서 배우 오연서가 장혁과 '약초키스'를 선보였다. 이 가운데 오연서의 반전 몸매가 화제다.

오연서는 지난 2013년 패션잡지 '싱글즈'와 화보를 촬영한 바 있다. 당시 오연서는 'BAD GIRLS'콘셉트로 진행된 화보에서 과감한 몸매 노출을 감행했다.

특히 몸에 딱 붙는 밀착 원피스와 속옷 위로 드러난 볼륨감 넘치는 가슴라인은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빛나거나 미치거나 오연서 몸매 장혁 반하겠다", "빛나거나 미치거나 오연서 몸매 장혁 부럽다", "빛나거나 미치거나 오연서 몸매 장혁 좋겠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이슈팀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5/04/14 10:31:34 수정시간 : 2015/04/14 10:31:34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