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빛나거나 미치거나 오연서 화보. 사진= 싱글즈
'오연서'

배우 오연서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홍콩 여행 사진을 올려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오연서의 과거 화보가 새삼 화제다.

MBC 월화특별기획 드라마 '빛나거나 미치거나'에서 배우 오연서가 장혁과 '약초키스'를 선보였다. 이 가운데 오연서의 반전 몸매가 화제다.

오연서는 지난 2013년 패션잡지 '싱글즈'와 화보를 촬영한 바 있다. 당시 오연서는 'BAD GIRLS'콘셉트로 진행된 화보에서 과감한 몸매 노출을 감행했다.

특히 몸에 딱 붙는 밀착 원피스와 속옷 위로 드러난 볼륨감 넘치는 가슴라인은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빛나거나 미치거나 오연서 몸매 장혁 반하겠다", "빛나거나 미치거나 오연서 몸매 장혁 부럽다", "빛나거나 미치거나 오연서 몸매 장혁 좋겠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이슈팀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5/04/14 10:31:34 수정시간 : 2015/04/14 10:3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