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양길수 제17대 한국감정평가사협회 신임 회장. 사진=한국감정평가사협회 제공
[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한국감정평가사협회는 양길수 감정평가사가 협회 제17대 신임회장으로 선출됐다고 27일 밝혔다.

협회장 선거에는 총 4명의 후보가 출마했으며 최종 결선투표 결과 기호 1번 양길수 후보가 총 유효투표수 3454표(투표율 81.9%) 중 2162표(득표율 62.6%)를 얻어 제17대 회장으로 당선됐다.

선거는 코로나19 화산 방지를 위해 전자투표로 진행됐다. 전자투표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온라인투표시스템(K-VOTING)을 이용해 이뤄졌으며 선거 진행 상황은 유튜브로 생중계됐다.

양길수 당선자는 △감정평가시장 신성장동력 확보 △국가경제에 기여하는 정책역량 강화 등을 주요 공약으로 제시했다.

양길수 당선자는 “감정평가산업은 도약과 정체의 갈림길에 서 있다”며 “회원과의 소통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감정평가산업의 새로운 도약을 반드시 이루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양길수 신임회장은 오는 3월부터 회장 직무를 수행하며 임기는 3년이다.

기자소개 김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27 18:06:50 수정시간 : 2021/01/27 18:06:5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