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성 태안3지구 우미린 센트포레 1차 투시도. 사진=우미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우미건설은 ‘화성 태안 3지구 우미린 센트포레 1·2차’ 총 1300가구를 순차적으로 분양할 예정이라고 19일 밝혔다.

화성 태안3지구 우미린 센트포레는 경기도 화성시 태안3지구에 위치하며 지하 1층~지상 15층 전용 84㎡ 단일면적으로 구성된다. 2월 분양하는 1차는 B-1블록 650가구이며 2차는 B-2블록 650가구다.

이 단지 주변으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융건릉과 국가지정 문화재인 용주사가 잘 정비돼 있다. 지구 내 조성 예정인 약 44만㎡ 규모의 공원과 호수공원 등과도 가깝다.

태안3지구는 화성시 송산동, 안녕동 일대 118만8438㎡(약 36만평) 규모로 3800여 가구가 거주할 택지개발지구다. 수원델타플렉스, 가장일반산업단지, 세마일반산업단지 등이 인접해 있다.

또 1호선 병점역이 근처에 있고 효행로, 봉명로, 서부로 등을 이용하면 동탄의 생활편의시설을 이용하기 쉽다. 오산~화성고속도로, 서해안고속도로, 경부고속도로 등 주변 광역교통망도 갖춰져 있다.

다목적 실내체육관(하프코트), 피트니스 클럽, 실내골프연습장 등의 커뮤니티 시설이 설치되며 통학차량 하차공간과 연계된 카페린, 남녀구분 독서실, 작은 도서관과 같은 특화시설도 계획돼 있다.

분양 관계자는 “도보권 내 학교, 공원, 상업시설 등이 계획된 택지지구 내에 위치해 편리한 주거환경을 기대할 수 있으며 수도권 전지역에서 청약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9 09:40:32 수정시간 : 2021/01/19 09:40:3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