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삼표그룹 제공
[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삼표산업 양주사업소는 지난 11일 경기도 양주시청을 방문해 ‘코로나19 이웃돕기 성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조학수 양주시 부시장, 이종신 삼표산업 전무, 최현 양주사업소 소장 등이 참석했다. 기부된 성금은 지역 내 코로나9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이종신 삼표산업 전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지역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성금을 기부하게 됐다”며 “하루빨리 극복하고 건강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길 회망한다”고 말했다.

조학수 양주시 부시장은 “삼표그룹에서 양주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따뜻한 손길을 보내줘 감사하다”며 “전달해준 성금은 관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을 위해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3 14:56:52 수정시간 : 2021/01/13 14:56:5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