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CC 및 KCC글라스의 행복나눔봉사단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직원이 KCC 이웃사랑 성금 전달식에서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KCC 제공
[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KCC는 KCC글라스와 함께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저소득층 가정 및 불우이웃을 위한 성금 11억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성금은 KCC가 10억원, KCC가 1억5000만원을 각각 마련했다. 성금 전달식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진행됐으며 심재국 KCC 상무, 김연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KCC 및 KCC글라스 행복나눔봉사단 직원들이 참석했다.

이번 성금은 KCC와 KCC글라스가 전사적 차원에서 지속 가능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을 이행해 나가고자 마련했다. 특히 울산 여주, 전주, 서산 등 KCC 및 KCC글라스의 주요 사업장이 있는 전국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역별로 성금을 분할 기탁했다.

전달된 성금은 다시 지역별 지자체에 지정 기탁돼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저소득층 가정과 이웃에게 생계비, 의료비 등으로 지원될 예정이다.

KCC 관계자는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많은 곳에 성금이 활용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전략적 사회공헌을 통해 사회 문제를 해결하고 나눔의 가치를 실현하는 데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3 13:55:08 수정시간 : 2021/01/13 13:55:0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