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케어 전문 기업 텐마인즈와 온라인 광고 대행사 열심히커뮤니케이션즈가 시립용산노인종합복지관에 ‘브레오 휴대용 마사지기’ 10대를 기부했다.

양사는 사회공헌활동(Delivering MINDS) 중 하나인 ‘1月 1HUG 프로젝트’를 통해 용산구 내 사회복지 시설에 매달 10대의 휴대용 마사지기를 정기적으로 기부하고 있다.

이번에 후원한 시립용산노인종합복지관은 용산구 관내 복지 시설로 노인복지법과 노인장기요양보험법에 따라 설치 및 운영되고 있다. 독거노인 지원 사업을 비롯해 다양한 노인복지 프로그램과 서비스를 제공한다.

두 기업이 기부한 휴대용 마사지기는 시립용산노인종합복지관의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사업에 활용돼 어르신들의 건강관리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또 복지관이 부설로 운영하고 있는 용산데이케어센터에도 비치해 이용자들이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장승웅 대표이사는 “기부행사를 통해 용산구 관내 어르신들의 건강 관리에 작은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계속해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해 어려운 이웃에게 함께 베풀고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용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28 10:33:15 수정시간 : 2020/10/28 10:33:15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