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각 경상북도 중소기업대상 기술개발부문 대상·우수상 수상
  • 김천시 소재 기업 지텍(대표 유해귀)과 일신테크(대표 김영희)가 경상북도 중소기업대상 기업경영부문 대상과 우수상을 각각 수상했다.<사진제공 김천시>
[김천(경북)=데일리한국 김민성 기자] 경북 김천시 소재 기업 지텍과 일신테크가 경상북도 중소기업대상을 수상했다.

경상북도와 매일신문사가 공동으로 주최해 지난 26일 경북도청 다목적홀에서 열린 2020년 경상북도 중소기업대상 시상식에서 지텍과 일신테크가 기술개발부문 대상과 우수상을 각각 수상했다.

지텍은 혁신도시에 위치한 디스플레이 검사장비 전문 생산 업체로서 2001년 창업 이래 적극적인 투자와 사업 다각화에 노력한 결과 지속적인 매출증가와 수출 1000만달러 달성을 이룬 수출 주도형 강소기업이다. 2개의 기업부설연구소와 기술개발 연구원 23명이 연구개발에 매진하여 최근 2년간 연구개발에 투자한 비용이 전체 매출액의 6.45%로 기술개발부문 대상에 선정됐다.

우수상의 영예를 안은 일신테크는 봉산면에 위치한 산업용 압력용기 전문제조 기업으로 국내·외 LCD, 반도체, 화학 공장에 제품을 납품하고 있다. ISO9001, ISO14001, ASME, CSEL 등 인증서 보유로 국제규격에 부합하는 제품생산과 체계적인 품질관리로 꾸준히 매출이 증대하고 있다. 특히 김영희 대표는 김천시여성기업인협의회 부회장으로 시정활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지텍과 일신테크 같은 강소기업이 우리 김천에 뿌리를 내리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많은 기여를 하고 있어 든든하다”라며 “이런 기업들이 더 많이 나올 수 있도록 시에서는 기업의 경영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축하의 말을 전했다.

기자소개 김민성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27 16:32:31 수정시간 : 2020/10/27 16:32:31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