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기술보증기금(기보)은 기보의 고유 자산인 기술평가시스템의 민간 확산을 위해 특허평가시스템(KPAS)과 기술평가 피드백시스템(KFIT) 활용 경험이 있는 국민을 대상으로 내달 26일까지 기술평가시스템 활용 우수사례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기보는 2017년 9월 특허의 가치를 신속하게 평가받아볼 수 있는 인공지능 기반의 특허평가시스템(KPAS)을 개발해 일반 국민에게 무료로 개방하고 있다.

또한 올해 6월에는 기술평가결과에 대한 피드백과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 기술평가 피드백시스템(KFIT)을 정식 오픈해 보증기업에게 기술평가결과 및 유사기군 분석정보, 특허평가정보, 맞춤형 기술 추천 등의 서비스를 컨설팅보고서 수준으로 제공하고 있다.

이번 공모전은 특허평가시스템(KPAS)과 기술평가 피드백시스템(KFIT)을 활용해 기업의 혁신성과가 향상된 내용을 온라인에서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대표적인 예로 KPAS를 활용한 금융지원으로 기업성과가 향상되거나 비용을 절감한 경우, KFIT를 통해 미흡한 점을 개선해 기업혁신에 성공한 경우 등 다양한 기술평가시스템 활용 사례를 제출 할 수 있다.

공모는 온라인 홈페이지를 통해 내달 26일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 공모전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된 경우에는 포상금 지급과 함께 기업 홍보지원 등의 혜택을 제공하고 응모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소정의 상품권을 지급할 예정이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26 16:01:21 수정시간 : 2020/10/26 16:01:21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