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정렬(왼쪽) LX 사장과 정광희 LX노동조합 위원장이 22일 전북 전주시 LX본사 회의실에서 LX노사 상생·공정·청렴 공동선언문에 서명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X 제공
[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은 LX노동조합과 함께 상생·공정·청렴 노사공동선언문을 발표했다고 22일 밝혔다.

김정렬 LX 사장과 정광희 LX노동조합 위원장은 협력과 상생의 노사문화를 만들기 위한 토론을 거쳐 노사공동선언문에 서명 날인하는 데 합의했다.

이날 선언문의 주요 내용으로는 코로나19 위기극복과 합리적 노사문화 구현, 청렴한 조직문화 구축 등이다.

특히 노사대표는 비대면 업무체계 활성화와 현장 안전보건관리를 강화해 안전한 근무환경을 조성하기로 약속했다.

김정렬 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공사 안팎의 위기를 노사가 합심해 극복하고 국가적 위기상황에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무를 다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광희 위원장은 “코로나19 위기상황 극복을 위해 노동조합도 적극적으로 협조해 국민과 직원 모두에게 신뢰받는 공공기관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22 17:03:32 수정시간 : 2020/09/22 17:03: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