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규 원장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지원에 적극 동참”
  • 김학규 한국감정원 원장. 사진=한국감정원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한국감정원이 코로나19와 오랜 장마와 태풍으로 침체된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위해 임원 및 실·처·지사장 등 간부직원의 자발적인 동참으로 9월 급여의 10%를 전통시장 상품권으로 지급했다고 21일 밝혔다.

김학규 한국감정원 원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온기를 불어 넣기 위해 고통을 분담하고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21 16:04:32 수정시간 : 2020/09/21 16:04: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