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SH·GH와 관련 전문가들이 공공주도 주택공급을 위한 추진방향 모색
  • 15일 국회에서 열린 ‘공공이 주도하는 공공주택 공급방안 마련을 위한 토론회’에서 변창흠 LH 사장(가운데줄 맨 왼쪽)이 발제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LH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LH가 15일 국회에서 ‘공공이 주도하는 공공주택 공급방안 마련’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LH와 SH공사, 경기주택도시공사(GH)가 주관하는 이번 토론회는 ‘공공주도 개발을 통한 공공주택 공급방안’에 대한 다양한 제안과 토론을 통해 관련 정책의 추진현황을 공유하고 효율적인 정책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온택트’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토론회는 변창흠 LH 사장과 김세용 SH 사장, 이헌욱 GH 사장 및 김남근 변호사의 주제발표와 관련분야 전문가들의 종합토론으로 진행됐다.

가장 먼저 발제에 나선 변창흠 LH 사장은 ‘공공재개발·재건축 활성화를 위한 공공디벨로퍼의 역할과 과제’를 통해, 성남시 공공주도 재개발 등의 성공사례를 바탕으로 공공주도 정비사업 추진의 필요성, 추진효과 및 개선방향을 제시했다.

임재만 세종대학교 교수를 좌장으로 한 종합토론에는 김승범 국토교통부 공공택지 기획과장, 박진호 기획재정부 부동산정책팀장, 명노준 서울시 주택건축본부 공공주택과장, 홍지선 경기도 도시주택실장, 김태홍 공무원연금관리공단 주택사업실장이 참여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한편, 정부는 지난 8월 4일 ‘서울권역 등 수도권 주택공급 확대방안’을 통해 ‘공공참여형 고밀도재건축’을 도입하고 3기 신도시 등 기존 공공사업의 고밀화를 통한 주택공급 확대방안을 발표한 바 있다.

또한 LH, SH공사, GH 등 수도권 공공주택 공급을 담당하는 사업주체들은 영구임대아파트 재건축, 공공재개발, 3기 신도시, 역세권 개발 등을 통해 수도권 공공주택 공급을 추진하고 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15 17:29:48 수정시간 : 2020/09/15 17:29:48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