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공단-유엔지속가능발전센터-연세대, 10일부터 21일까지 화상 토론회 진행
  • 사진=한국환경공단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한국환경공단은 10일부터 오는 21일까지 유엔지속가능발전센터(UNOSD) 및 연세대학교와 공동으로 ‘2020년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청년여름캠프’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청년여름캠프는 유엔지속가능발전센터가 2017년부터 국내 거주 중인 만 18세 이상 만 28세 이하 청년(외국인 포함)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지속가능발전 역량 강화 프로그램이다.

지속가능발전 목표는 2015년 9월 유엔총회에서 2030년까지 선진국과 개발도상국이 함께 해결해 나갈 목표를 정한 것이다. 이는 빈곤, 식량, 건강, 교육 등 인류 보편의 문제와 기후변화, 환경오염, 경제사회와 관련한 17개의 목표를 말한다.

이번 캠프에선 대한민국, 네팔,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11개국 청년 약 40여 명이 참여해 지속가능발전목표 이행방안, 국제 여건 및 환경 등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게 된다.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국가 간 이동 및 직접 교류가 어려운 점을 감안해 휴대폰, 노트북 등의 기기를 활용한 온라인 화상회의 방식으로 진행된다.

환경공단은 △서울이니셔티브 사무국 운영 △국제환경연수 협력사업 △콩고 식수 및 위생개선 사업 △콜롬비아 대기측정망 설치사업 등 지속가능발전목표 달성을 위해 현재 수행 중인 사업 소개 교육분과(세션)을 운영한다.

또한 각 주최기관은 관계자 및 대학교수 등 전문가를 초빙해 ‘지속가능발전목표의 이해, 청년 참여·혁신 방안, 주요 사례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한 강의를 제공하며, 이를 토대로 청년들이 토론을 진행한다.

한편 한국환경공단은 청년들의 국제기구 진출 지원을 위해 2009년부터 국제환경전문가 양성사업을 수행 중이며, 국제기구 및 정부 등과의 협력을 통한 국제환경연수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장준영 환경공단 이사장은 “지속가능발전목표 이행을 위해서는 미래의 주역인 청년층의 관심과 참여가 절실하다”라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유관기관과의 협력을 확대해 전세계 각계각층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눌 수 있는 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8/10 10:47:25 수정시간 : 2020/08/10 10:47:25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