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대한민국 찐 수산대전' 참가
  • 사진=수협중앙회 제공
[데일리한국 박준영 기자] 수협중앙회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고충을 겪는 국민과 어업인을 지원하기 위해 해양수산부의 제철수산물 할인행사 ‘대한민국 찐 수산대전’에 참여한다고 5일 밝혔다.

수협중앙회는 우선 오는 6일부터 19일까지 직영 온라인 쇼핑몰 ‘수협쇼핑’에서 전복, 바닷장어, 민어 등을 판매한다. 할인은 각각 최대 50%, 36%, 30% 수준이다. 간편하게 요리할 수 있는 장어탕수, 민어 매운탕 밀키트 등도 20% 이상 할인 판매한다.

BC카드를 이용하면 5% 청구할인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수협중앙회는 행사 기간 5만원 이상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진행, 최대 10만원의 적립금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구매를 인증하면 추가 적립금을 제공할 예정이다. 신규회원에겐 선착순 할인쿠폰 2배가 지급된다.

수협중앙회의 수산물 할인 판매는 오는 11월까지 이어진다. 다음 달 14~25일에는 낙지, 새우, 조기, 갈치 등이 할인 판매된다. 10~11월에는 고등어, 우럭, 송어, 굴, 미역 등이 할인 판매될 예정이다.

기자소개 박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8/05 18:02:26 수정시간 : 2020/08/05 18:03:13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