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코로나19 확산으로 안전자산 선호 경향이 강하게 나타나면서 대표적인 안전자산으로 꼽히는 금 가격이 14일 한국거래소(KRX) 금 시장에서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다.

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KRX금시장에서 1㎏짜리 금 현물의 1g당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0.14% 오른 7만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이는 지난 2014년 3월 KRX금시장이 개설된 이후 종가 기준 최고가로 전날 기록한 역대 최고치 6만9천900원을 하루 만에 넘어섰다.

장중 최고가는 7만60원으로 지난 5월 18일 기록한 종전 장중 최고가 7만원을 경신했다.

앞서 13일(현지 시간)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7%(12.20달러) 오른 1,814.10달러에 마감하며 3거래일 만에 반등했다.

기자소개 이혜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14 16:26:43 수정시간 : 2020/07/14 16:26: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