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음역이 단지 지하통로로 직접 연결 초역세권 단지···길음뉴타운 생활인프라 누려
  • ‘길음역 롯데캐슬 트윈골드’ 투시도. 사진=롯데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롯데건설이 서울 성북구 길음 역세권 재개발 단지인 ‘길음역 롯데캐슬 트윈골드’의 사이버 견본주택을 3일 개관하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고 2일 밝혔다.

이 단지는 지하 5층~지상 35층, 2개동, 총 395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이 중 218세대가 일반 분양된다.

전 가구가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84㎡ 이하의 중소형으로 구성된다. 면적형에 따른 일반분양 물량은 전용면적 59㎡A 38세대, 전용면적 59㎡B 104세대, 전용면적 59㎡C 57세대, 전용면적 84㎡ 19세대다.

‘길음역 롯데캐슬 트윈골드’의 가장 큰 강점은 길음뉴타운 안에서도 4호선 길음역 초역세권 단지라는 점이다. 단지는 길음역과 지하통로로 직접 연결돼 4호선을 이용해 중심업무지구인 종로구와 중구로 15분 이내의 빠른 접근이 가능하다.

이미 조성돼 있는 길음뉴타운의 생활인프라도 누릴 수 있다. 현대백화점과 이마트가 도보 10분 거리에 위치하고 있고, 롯데백화점과 홈플러스, CGV도 차로 이동할 경우 10분 거리에 위치해있다.

단지 내에는 대형 상업시설, 커뮤니티 조성 및 특화 설계로 지어진다. 피트니스클럽과 도서관, 어린이집 등 커뮤니티도 단지 내에 설계했다. 남향배치 비중이 높고, 높은 층고와 조망형 이중창을 적용해 개방감과 조망 및 채광과 환기를 극대화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단지 내에서 바로 역으로 이동할 수 있는 초역세권 단지로 길음뉴타운의 핵심 생활 인프라를 도보권에서 누릴 수 있어 호응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여기에 단지 인근 개발 호재와 주거복합 시설의 상품성까지 더해져 뜨거운 청약열기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길음역 롯데캐슬 트윈골드’의 사이버 견본주택은 3일부터 롯데캐슬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청약 일정은 오는 14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5일 1순위 청약을 진행하고, 23일 당첨자 발표가 이뤄진다. 정당계약은 8월 4일부터 7일까지 4일간 진행된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2 10:04:30 수정시간 : 2020/07/02 10: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