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예금보험공사는 1일 사회적가치연구원과 ‘사회적경제기업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 체결 후 위성백 예금보험공사 사장(왼쪽)이 나석권 사회적가치연구원 원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예보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예금보험공사는 사회적가치연구원과 1일 ‘사회적기업의 날’을 맞이해 ‘사회적경제기업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은 ‘사회성과 인센티브 프로젝트’에 참여중인 사회적경제기업 중 사회적가치 창출 성과가 우수하고, 지원 필요성이 높은 기업을 공동 선정해 효율적으로 지원하는 게 주된 내용이다.

양 기관은 사회적경제기업의 성장을 위해 판로 지원, 보유시설 제공, 임직원 봉사활동 등의 다각적 지원을 실시하고, 기업과의 상생·협력사업도 발굴·추진하기로 했다.

위성백 사장은 “이번 협약이 공공과 민간이 협력해 사회적가치 실현을 한층 더 확산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예보는 예금자보호와 금융제도의 안정 유지라는 본연의 업무를 충실히 수행하면서 사회적경제 활성화, 지역사회 발전 등 사회적가치 실현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1 15:42:39 수정시간 : 2020/07/01 15:42:39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