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순천 금호어울림 더파크 2차 조감도. 자료=금호산업 제공
[데일리한국 박창민 기자] 금호산업이 전남 순천시 서면에 선보인 ‘순천 금호어울림 더파크 2차’가 순천시 역대 최고 청약경쟁률을 기록하며 1순위 마감에 성공했다.

2일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순천 금호어울림 더파크 2차의 1순위 청약을 진행한 결과, 232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총 1만2783명이 청약을 접수하면서 평균 55.1대 1, 최고 119.29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주택형별로는 전체 5개 타입 가운데 최고 경쟁률은 전용면적 99㎡타입에서 나왔다. 이 탑은 48가구 모집에 5726개의 청약통장이 몰리며 119.29대 1을 기록했다.

45.38대 1(113가구 모집, 5128건 접수)을 기록한 전용 84㎡ A타입이 뒤를 이었다. 전용 84㎡B타입은 21가구 모집에 933명이 몰리면서 44.43대 1을, 전용 84㎡C타입은 25가구 모집에 524명이 몰리며 20.96대 1으로 각각 마감됐다.

금호산업 분양관계자는 “주변 단지보다 저렴한 3.3㎡당 평균 900만원 초반대로 공급되면서 지난해 조기 완판된 1차에 이어 2차도 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거웠다”면서 “강청수변공원 앞 입지로주거환경이 쾌적하고 전가구 지역내 선호도 높은 중대형 평형으로 구성한 것이 수요자 니즈를 충족시킨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 순천시 서면 선평리 631번지 일원에 짓는 순천 금호어울림 더파크 2차는 지하1층~지상 18층, 6개동, 전용 84~99㎡, 총 349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지난해완판된 ‘순천 금호어울림 더파크’에 이어 서면 강청수변공원 일대에만 총 808가구 규모의 금호어울림 타운이 형성된다.

당첨자 발표는 오는 8일이며, 계약은 4월 21일부터 23일까지 사흘간 진행된다. 입주는 2022년 4월 예정이다.

기자소개 박창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4/02 06:01:39 수정시간 : 2020/04/02 06:01:39
조경&커뮤니티 특화 APT 국민기업가치경영 新한류 K게임 2020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