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차보고서 8개 평가항목 중 7개 부문 최고점
  • 사진=현대해상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현대해상은 ‘2018 연차보고서’가 마케팅 조사기관인 미국 커뮤니케이션 연맹(LACP)이 주관하는 ‘2018 비전 어워즈(Vision Awards)’ 보험부문에서 대상(Platinum Awards)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비전 어워즈’는 세계 주요 기업 및 정부 기관의 연차보고서를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경연대회로, 이번 대회에는 20여 개국, 약 1000여 개의 보고서가 출품됐다.

지난 4월 발간된 현대해상 ‘2018 연차보고서’는 총 8개 평가항목 중 첫 인상, 표지 디자인, 최고 경영자 메시지, 내용 구성, 재무 보고, 창의성, 메시지 명확성의 7개 부문에서 최고점을 얻어 100점 만점에 99점을 획득, ‘대상’뿐 아니라 ‘글로벌 TOP100 보고서’ 등 총 5개 부문에서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한편, 현대해상은 지난해에도 LACP 주관의 ‘2018 스포트라이트 어워즈(Spotlight Awards)’에서 금상을 수상한 바 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3 16:29:51 수정시간 : 2019/12/03 16:29:51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