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3빌딩 1251개 계단 오르는 이색 마라톤 행사…올해로 17회째
  • 10일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린 '제17회 한화생명 63계단 오르기' 행사에서 참가자들이 출발선을 통과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한화생명은 10일 서울 여의도 본사 소재 63빌딩에서 '한화생명 63계단 오르기' 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17회째인 이번 대회는 63빌딩의 1251개 계단을 오르는 이색 마라톤 행사다.

남자부는 김홍주(38) 씨가 8분 20초 기록을 세우며 우승했고, 여자부 우승은 10분 55초에 완주한 황정운(46) 씨에게 돌아갔다.

베스트드레서 부문 우승자는 영화 캐릭터 '조커' 복장을 하고 대회에 참가한 김동혁(35) 씨가 선정됐다.

최연소 참가자는 송유건(1) 군이고, 최고령은 어경택(75) 씨였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10 18:38:10 수정시간 : 2019/11/10 18:38:10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