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지역난방공사 관계자가 지난 10일 한국지역난방공사 미래개발원에서 국내 집단에너지 사업자를 대상으로 ‘집단에너지 기술 공유 아카데미’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한국지역난방공사 제공
[데일리한국 이창훈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이하 한난)가 한난 미래개발원에서 국내 집단에너지 사업자를 대상으로 ‘집단에너지 기술 공유 아카데미’를 실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집단에너지 분야 경쟁력 제고 및 집단에너지 사업자와의 상생 협력을 도모하기 위해 한난의 집단에너지 기술 노하우를 공유하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교육 과정에는 △열 수송관 시설 △열 교환 및 열계량 설비 등 열 사용 시설 △열병합 발전 등 집단에너지 전반에 관한 직무 지식이 포함됐다.

한난은 지난 2018년부터 이 교육을 시행하고 있다.

한난은 이 교육이 기술 인력에 대한 교육 지원 및 인프라가 미흡한 중소 집단에너지 사업자 소속 직원들의 직무 능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난 관계자는 “우리 공사는 집단에너지 분야 선도 기업으로서 앞으로도 집단에너지 사업자 대상의 기술 공유 교육 과정을 강화해 국내 집단에너지 경쟁력 제고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창훈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11 18:35:26 수정시간 : 2019/10/11 18:35:26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