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성 강사가 '도전하는 젊음, 꿈꾸는 청춘' 주제로 강의
  • 10일 신용보증기금 본점에서 개최된 ‘청소년 인권·청렴교육 및 진로탐색 현장학습’에서 ‘큰별쌤’ 최태성 강사가 ‘도전하는 젊음, 꿈꾸는 청춘’이라는 주제로 청소년들에게 진로특강을 하고 있다. 사진=신보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지난 10일 대구 동구지역 10개 중학교 재학생 350여명을 대구 본점으로 초청해 ‘청소년 인권·청렴교육 및 진로탐색 현장학습’ 행사를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지역청소년들에게 생생한 진로교육과 올바른 직업관을 형성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꿈과 장래희망을 설계하는데 도움을 주고, 인권과 청렴에 대한 인식을 함양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는 최태성 강사가 ‘도전하는 젊음, 꿈꾸는 청춘’이라는 주제로 청소년들의 장래를 위한 진로특강을 진행했다.

또한, 학생입장에서 생명존중에 대한 공감을 이끌어내는 극단 ‘온누리’의 ‘나비의 꿈’ 뮤지컬을 관람하며 자신에 대한 소중함을 깨닫고 삶의 주체자로서 자신의 인생을 찾아갈 수 있는 기회도 마련했다.

아울러 대구혁신도시에 있는 공공기관에 대한 소개시간을 가지는 등 평소 학교에서 접하기 어려운 자리를 마련해 참가학생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었다.

행사에 참석한 신대식 신용보증기금 감사는 “신보는 앞으로도 지역청소년들이 올바른 가치관을 형성하는데 도움을 주고, ‘지역사회 상생·협력’이라는 사회적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계속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11 15:42:34 수정시간 : 2019/10/11 15:42:34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