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30여명 동참…선수들과 함께 나눔문화 지속 확산시켜갈 예정
  • 26일 경기도 과천시 서울대공원에서 OK저축은행 배구단 선수들과 장애인 및 OK저축은행 관계자들이 서울대공원 나들이에 나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OK저축은행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OK저축은행 배구단 선수들이 안산에 거주하고 있는 장애인들과 함께 미세먼지 없는 서울대공원 나들이에 나섰다.

OK저축은행은 경기도 과천시 서울대공원에서 경기도장애인주간보호시설협회 안산지부 장애인들과 야외 나들이 행사를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OK저축은행 러시앤캐시 배구단 선수들과 경기도장애인주간보호시설협회 안산지부 직원 등이 함께했다.

발달장애인 30여 명은 배구 선수들과 함께 조를 이뤄 동물원 관람, 사진 촬영 등 다양한 활동을 하며 나들이를 즐겼다.

이번 행사에 참가한 경기도장애인주간보호시설협회 안산지부 관계자는 “배구 선수들이 동참해 발달장애인들의 비장애인과의 소통 활성화와 사회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도록 신경 써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탁용원 OK저축은행 러시앤캐시 배구단 단장은 “배구단의 ‘우리집’이 자리한 안산에서 더 많은 가족들과 정서적인 교감을 나누기 위해, 장애인들과 나들이하며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며 “앞으로도 안산시의 여러 식구들과 소통하고, 이들에게 힘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화답했다.

OK저축은행 관계자는 “향후 자사 프로배구단 선수들이 지역사회와 어우러져 사회적 약자를 이해하고, 이들과 소통해나가는 나눔 문화를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27 19:01:17 수정시간 : 2019/06/27 19:01:17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