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기 1년·금리 2.8% 상품…연말까지 판매
  • 한화투자증권은 연말까지 개인형퇴직연금(IRP)보유 고객을 대상으로 특판RP를 판매한다. 사진=한화투자증권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한화투자증권은 연말까지 개인형퇴직연금(IRP)보유 고객을 대상으로 특판RP를 판매한다고 16일 밝혔다.

한화투자증권의 특판 RP는 만기 1년, 금리 2.8%로 국내 IRP 사업자들이 제시하는 원리금 보장상품 수익률 중 높은 수준이다.

최소가입금액은 2000만원이며, 인당 최대 편입가능 한도는 최대1억원이다.

IRP는 근로자가 퇴직 혹은 이직 시 받은 퇴직금과 본인이 추가로 납입한 개인부담금을 적립·운용해 일시금이나 연금으로 받을 수 있는 개인형 퇴직연금이다.

노후준비가 목적인 만큼 자금을 운용하는 과정에서 안정성과 수익성을 동시에 고려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한화투자증권은 설명했다.

한화투자증권 상품전략실 김선철 상무는 “연금 특화 증권사로의 도약을 목표로 당사 거래 고객들에게 타사와 차별화되는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IRP계좌를 보유한 가입자들에게 이번 특판 RP 판매는 수익률 제고의 좋은 기회가 될 수 있어 충분히 관심을 가져볼 만하다”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5/16 15:31:57 수정시간 : 2019/05/16 15:31:57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여론조사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