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임이사에는 조양익 예보 사회적가치경영부장 선임
  • 조양익 예보 상임이사(왼쪽), 장한철 예보 부사장. 사진=예보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예금보험공사(예보)는 새 부사장에 장한철 상임이사를 선임했다고 17일 밝혔다.

장 부사장은 서강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캔사스대에서 경제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장 부사장은 한국은행에서 뉴욕사무소 워싱턴주재원, 금융시장국 채권시장팀장, 통화정책국 정책연구팀장, 금융기획팀장, 통화정책국 정책연구부장, 지역협력실장, 제주본부장 등을 역임했으며 지난해 4월 예보 상임이사로 선임됐다.

새 상임이사에는 조양익 예보 사회적가치경영부장이 선임됐다.

조 상임이사는 서울대 법학과와 미국 워싱턴대 MBA를 졸업했다.

예금보험공사에서는 청산회수2부 부장, 금융정리2부 부장, 리스크총괄부 부장, 사회적가치경영부 부장 등을 맡았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17 19:04:54 수정시간 : 2019/04/17 19:04:54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