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 일대 등에서 시민들에게 꽃씨와 미니화분 등 나눠 줘
  • 14일 서울 광화문에서 이대훈 농협은행장(사진 왼쪽 두 번째)과 우진하 노조위원장(왼쪽 첫 번째)이 시민들에게 화분을 건네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NH농협은행은 14일 서울 광화문 일대에서 이대훈 은행장과 우진하 노조위원장, 김인태 마케팅부문 부행장 등 경영진과 노동조합, 직원들이 함께 ‘새봄맞이 고객사랑 가두캠페인’을 실시했다고 15일 밝혔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은 점심시간을 활용해 고객들에게 꽃씨와 미니화분 등을 나눠 주며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마련했고, 광화문 뿐만 아니라 전국의 영업본부 및 영업점에서도 실시했더”며 “사은품 배부와 더불어 윷놀이와 룰렛 돌리기 등의 체험행사를 마련해 참여고객에게 경품을 제공하는 소통의 장을 마련했고, 시민들을 대상으로 금융상담 창구도 운영해 고객편의를 높였다”고 설명했다.

이대훈 농협은행장은 “생동하는 봄을 맞아 고객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가고자 행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고객과 농업인이 행복한 국민의 농협이 되겠다”고 말했다.

캠페인에 함께 참여한 우진하 노조위원장도 시민들에게 화분과 꽃씨를 나눠드리며 “고객에게 힘이 되는 100% 민족자본 농협은행을 이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15 19:12:20 수정시간 : 2019/03/15 19:12:20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