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혁신·경영혁신·수도권영업혁신·기업윤리혁신본부
  • DGB금융그룹 본사 전경. 사진=DGB금융지주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DGB금융지주는 14일 그룹 혁신을 통한 조직 경쟁력 강화와 핵심 혁신과제의 실행력 극대화를 위해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15일 밝혔다.

개편의 주된 내용은 디지털혁신과 경영혁신, 수도권 영업혁신, 기업 윤리혁신의 그룹 4대 혁신과제에 발맞춰 같은 이름의 본부(디지털혁신본부, 경영혁신본부, 수도권영업혁신 본부, 기업윤리혁신본부) 4곳을 신설한 것이다.

이에 따라 DGB금융지주는 8본부 1소 17부(기존 5본부 1소 15부)의 조직을 갖추게 됐다.

디지털혁신본부에서는 그룹의 비대면 채널과 마케팅 전략, 디지털 인프라 등을 총괄하면서, DGB금융그룹을 디지털 금융그룹으로 변모시키는 역할을 맡았다.

경영혁신본부에서는 공정하고 체계적인 평가·보상체계의 구축과 기업문화 쇄신 등 혁신운동을 기획·추진하고, 수도권영업혁신본부는 그룹의 수도권 영업기반 확충 및 영업 활성화, 기업윤리혁신본부는 그룹 윤리경영 체제 구축 및 고도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대구은행 관계자는 “디지털혁신본부장은 대구은행 디지털금융본부장이, 경영혁신본부장과 수도권영업혁신본부장은 대구은행 경영기획본부장과 마케팅본부장이 각각 겸직함으로써 혁신활동의 실행력을 극대화 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김태오 DGB금융 회장은 “이번 조직개편은 그룹 쇄신과 경쟁력 강화를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 전면 혁신된 새로운 모습으로 고객과 지역사회로부터 사랑 받을 수 있도록 전 임직원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5 14:00:40 수정시간 : 2019/02/15 14:00:40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