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적인 상담 서비스 통해 소비자 궁금증·불만 해소…외부 상담전문위원 위촉
  • ‘손해보험협회 통합 상담센터’에서 소비자들이 상담을 받고 있다. 사진=손해보험협회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손해보험협회는 다양한 민원 등 소비자 불편에 대한 신속한 해결을 위해 현재보다 한층 더 실질적인 상담을 제공하는 ‘손해보험 상담센터’를 14일부터 확대·운영한다고 밝혔다.

손해보험 상담센터’는 전문적이고 구체적인 상담 서비스 제공을 위해 현행 ‘자동차사고 과실비율’에 대한 ‘전문가 상담’을 장기·자동차보험 등 손해보험 전반으로 확대하고, 소비자 불편 해소를 통해 불필요한 민원이 발생하지 않도록 개선된 상담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손보협회 관계자는 “보험종목별 전문 상담인원을 확충했고, 신뢰할 수 있는 전문가 자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공모를 통해 변호사.손해사정사 등 상담전문위원을 위촉했다”며 “또한, 상담 경로를 기존 인터넷 및 전화에서 인터넷과 모바일, 전화, 방문 등으로 확대해 소비자 접근성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협회는 ‘손해보험 상담센터’ 운영을 통해 소비자의 궁금증 및 불만 사항을 신속·편리하게 해소하고, 향후 SNS 공식계정 운영을 통해 소비자 소통강화 및 손해보험 관련 정보 제공 등 소비자보호 및 신뢰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4 00:59:48 수정시간 : 2019/02/14 00:59:48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