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대우조선해양은 오세아니아지역 선주와 초대형 원유운반선 4척 수주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공시했다.

계약금액은 4095억원으로 2017년 연결 매출액의 3.7% 규모다.

계약기간은 2021년 2월 28일까지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1/14 18:38:19 수정시간 : 2019/01/14 18:38:19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