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계동 거주 영세독거노인 등에 연탄 5000장 후원
  • DB손해보험은 지난 12일 상계동에 거주하는 영세독거노인 및 가정형편이 어려운 이웃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기 위해 연탄 5000장을 후원했다. 사진=DB손보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DB손해보험은 지난 12일 상계동에 거주하는 영세독거노인 및 가정형편이 어려운 이웃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기 위해 연탄 5000장을 후원했다고 14일 밝혔다.

또한, 100여명의 임직원들이 직접 연탄을 배달하는 체험봉사의 시간도 가졌다.

사랑의 연탄 나르기 행사는 매년 진행되는 DB손보의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사회복지법인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 운동본부’와 함께 상계동 일대에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인사팀 심재철 팀장은 “겨울철 한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위해 임직원들과 함께 사랑의 연탄 나르기 행사에 참가했다”고 말했다.

한편, DB손보는 지난 2006년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프로미봉사단을 출범하고 사회복지시설 무상 안전점검, 다문화가정 지원 등 전사적인 차원에서 체계적인 사랑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1/14 14:33:56 수정시간 : 2019/01/14 14:33:56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