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금 부족 겪는 중소기업에 특별지원자금 공급
  • IBK기업은행.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IBK기업은행은 다음달 설 명절을 맞아 일시적으로 자금 부족을 겪는 중소기업에 8조원 규모의 특별지원자금을 공급한다고 13일 밝혔다.

8조원 가운데 신규 대출은 3조원, 기존 대출의 만기 연장이 5조원이다. 원자재 대금 결제, 임직원 급여·상여금 등 운전자금 용도로 기업당 3억원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할인어음과 기업구매자금 등 결제성 대출은 0.3%포인트까지 대출 금리를 감면한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1/13 11:57:11 수정시간 : 2019/01/13 11:57:1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