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CJ ENM은 한국거래소의 조회공시 요구에 "일부 언론에서 보도된 내용처럼 덱스터스튜디오의 인수를 추진 중인 것은 아니다"라고 11일 공시했다.

회사측은 "다만 당사는 드라마, 영화 등 콘텐츠 제작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재무적 투자 및 전략적 합의 등 다양한 협력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1/11 19:02:28 수정시간 : 2019/01/11 19:02:28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