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렌지라이프가 2030세대의 행복한 삶을 응원하는 재무콘서트 '오렌지 토크펍'을 진행한다. 사진=오렌지라이프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오렌지라이프는 2030세대의 행복한 삶을 응원하는 재무콘서트 '오렌지 토크펍'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오렌지 토크펍’은 삶에 지친 청년들을 응원하기 위해 오렌지라이프가 기획한 토크 콘서트로, 오는 20일부터 내달 3일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총 3회에 걸쳐 진행되며 코미디언 박지선과 방송인 유병재, 작가 조승연이 각 주마다 연사로 나서 2030세대에게 힘이 될 수 있는 진솔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또, 매회 사회초년생을 위한 재테크 강연도 함께 진행되며 참석자 전원에게는 스페셜 푸드박스와 수제맥주가 무료로 제공된다.

해당 이벤트는 20세 이상 39세 미만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오렌지라이프 페이스북 내 이벤트 URL을 통해 참석 일자 등을 기입하면 신청이 완료된다.

오렌지라이프는 매회 50명을 추첨해 초대권(1인 2매)을 증정할 계획이다. 기타 상세한 내용은 오렌지라이프 공식 페이스북이나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0/12 14:24:03 수정시간 : 2018/10/12 14:24:03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