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사업 총괄하며 전략적인 사업 운영 책임
  • 현대모비스 중국사업담당으로 임명된 담도굉 현대차 부사장. 사진=현대차그룹 제공
[데일리한국 박준영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현대모비스에 중국사업담당 조직을 신설하고 이 자리에 담도굉 현대차 부사장을 임명했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그룹은 이날 인사를 통해 담도굉 부사장을 현대모비스 중국사업담당으로 발령냈다. 중국 사업을 총괄하면서 경쟁력을 높이고 전략적인 사업운영을 책임지는 역할을 맡게 된다.

아울러 현대차그룹은 한용빈 현대모비스 부사장을 현대차 기획조정3실장으로, 배형근 현대차 기업전략실장(전무)을 현대모비스 신임 재경본부장으로 각각 발령냈다.

한용빈 부사장은 현대차그룹 수익성 개선을 위해 재경 분야를 지원하는 임무를 수행한다.

배형근 전무는 자동차산업의 환경 변화에 맞춰 현대모비스의 경쟁력 강화 방안을 마련하는 데 주력할 계획이다.

새로운 현대차 기업전략실장으로는 글로벌경영연구소장 박홍재 부사장이 임명됐다. 이밖에 원종훈 현대차 기획조정3실장(부사장)은 계열사 현대파텍스의 대표이사로 내정됐다.

기자소개 박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10 20:25:58 수정시간 : 2018/08/10 20:25:58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