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하게 보관·이용 가능한 편의형 용기…리필도 가능
  • 매일 햇반 박스. 사진=CJ제일제당 제공
[데일리한국 권오철 기자] CJ제일제당이 집에서 간편하게 ‘햇반’을 보관·이용할 수 있는 ‘매일 햇반 박스’를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매일 햇반 박스’는 ‘햇반’ 10개를 담은 편의형 용기다. 식탁 위에 깔끔하게 보관할 수 있고, 다 먹은 후에도 리필해 사용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제품 개봉 후 아래부터 ‘햇반’을 1개씩 꺼내 먹을 수 있다. 측면에 난 창으로는 ‘햇반’이 얼마나 남았는지 확인할 수 있어 미리미리 준비할 수 있다.

또 손잡이가 달려 있어 어디서나 휴대가 간편하다. CJ제일제당 본사와 여의도 IFC몰에 위치한 CJ올리브마켓과 CJ온마트에서 구매 가능하다. 가격은 1만3900원.

윤지원 CJ제일제당 편의식마케팅담당 대리는 “과거 집에서 쌀을 보관하던 쌀통을 모티브로 삼아 ‘햇반’ 전용 용기를 만들게 됐다”면서 “이제는 ‘햇반’이 일상식으로 인식되며 가정 내 필수품으로 자리잡고 있어 큰 부담 없이 주고 받을 수 있는 선물로도 큰 인기가 예상된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권오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13 09:19:57 수정시간 : 2018/07/13 09:19:57
AD

오늘의 핫 이슈

AD